상단으로 가기
컨텐츠 바로가기

HOME 연구개발 연구개발 성과

연구개발 성과

하나제약은 끊임 없는 도전으로 R&D 역량강화와 기술
가치를 창출하고,
최상의 의약품 개발을 통해 인류의
건강에 기여하는 연구소가 되겠습니다.

하나제약 연구본부는 연구 개발 중심의 제약기업으로 발전하기 위해 우수 연구인력 확보 및 첨단 인프라 구축 등 R&D 역량을 강화하고 산학연 공동연구
활성화를 통하여 다양한
연구개발 프로젝트를 수행하고 있습니다.
특히 진정/마취제와 통증치료제 분야에서 뛰어난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원료 합성, 제네릭 및 신약개발 분야에서 우수한 연구 역량을
발휘하여
선도적인 역할을 해나가고 있습니다.

또한 하나제약 연구본부는 기존 강점 분야에 시너지를 창출하기 위해, 차세대 신약으로 전신마취제 Aptimyda®(remimazolam)와 MRI조영제
HNP-2006을 개발하고 있습니다.

앞으로 하나제약은 연구개발에 대한 집중적인 투자로 최상의 연구환경을
구축하여 글로벌 제약사로 발돋움하기 위한 경쟁력을 갖춰 나갈 것입니다.

  • 하나제약은 창립초기부터 고품질 원료의약품의 안정적 생산을 위한 시설 및
    기술확보에 힘써왔으며, 이에 대한 성과로써 30품목 이상의 원료의약품
    제조허가 및 관련특허를
    취득하였습니다. 하나제약 연구본부는 원료의약품
    합성 분야에서 새롭고 효율적인 기술들을 개발하여, 시장경쟁력을 갖춘
    고품질/고부가가치 원료합성능력 확보에 부단히
    노력하고 있습니다.
    그 결과, 2017년에는 granisetron을 필두로 항구토제 원료의약품들의 일본 수출 허가를 위한 심사를 마치게 되었고, 동사의 최고품질의 원료의약품이

    해외로 진출하기 위한 초석을 다지게 되었습니다.

  • 하나제약 연구본부는 고품질의 제네릭의약품을 지속적으로 개발·
    발매함으로써 국민의 건강증진과 의료비 절감에 기여하고 있습니다.
    2014년 ~ 2017년 4개년간 연구본부에서 자체
    개발하여 출시한 제품들은
    연평균 30%의 매출성장률을 보이고 있으며, 이러한 개발경험으로 축적된
    기술력은 하나제약의 연구개발 역량을 높이는 밑거름이 되고 있습니다.

    하나제약은 난용성 약물 서방화기술, 확산제어형 서방화 기술, 복합제제 제조 기술, OROS(Osmotic controlled-release oral delivery system)제제 기술과 관련한 다수의 특허를
    보유하고 있으며, 이를 통해 고부가가치 성장동력인 개량신약 개발에도 정진하고 있습니다.

    신제품 개발 신제품 개발
  • HNP-2006 분자구조 영상

    하나제약 연구본부는 축적된 기술력, 우수한 연구인력의 확보,
    최고 수준의 연구 인프라 구축 등 적극적인 R&D 투자를 바탕으로
    바이오
    벤처 및 학계의 원천기술을 확보, 발전시켜 혁신신약
    (first-in-class)을
    개발하고 있습니다.

    현재 임상 3상 개발중인 ‘Aptimyda®(remimazolam)’는 진정/마취제로
    쓰이고 있는 프로포폴(propofol)과 미다졸람(midazolam)의
    단점을 줄이고 각각의 장점만을 가진 신약으로, 개발이 완료되면 더욱 안전하고 효능이 뛰어난 의약품으로 사용 가능할 것입니다.

    더불어 하나제약의 ‘HNP-2006’은 차세대 고리형 가돌리늄 조영제로 기존
    제품들의 치명적 신장 부작용인 신원성 전신 섬유증(Nephrogenic systemic fibrosis, NSF) 발병 가능성을 줄였으며
    가돌리늄이 신장 및 뇌에 잔류하는
    문제점이 개선되어, 더욱 안전한 MRI검진이 가능하도록 개발되고 있습니다.